1-800-963-4267         | hanstravelusa@gmail.com

Write Reviews

여행 후기를 남겨 보세요
Title스페인/포르투칼2022-05-11 22:40
Writer

눈깜짝 할 사이 지나가버린 11박 12일.  정들자 이별한 22명의 형제자매님들.  앞으로 몇일은 그 감동을 복기하며 허전함을 달래야 될것 같습니다.  조앤씨의 진심어린 수고와 정성 또한 잊을 수 없겠지요.   한스와의 다음 여행이 벌써 기다려집니다.  

Comment
-스페인/포르투칼2022-05-11
Next포르투칼/스페인여행2022-05-11
Hanstravel

Hanstravel